KOREAHUMANRIGHTS | COMMUNITY | 한국인권뉴스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HOME > 커뮤니티 > 토론마당
기사제목 기사내용
성매매특별법의
개정 및 폐지에 앞장섭니다.
 
 
 
 


속보> 단중중인 박순호 수석부지회장 위독.!!!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2006-01-17 10:42:12   1,024
속보> 단중중인 박순호 수석부지회장 위독.!!!

하이닉스-매그나칩 사내하청지회 박순호 수석부지회장
충북 노사정협의회. 종교계. 여론 .시민사회단체
노사간 직접대화 평화적문제 해결촉구 단식투쟁 22일째.
단식을 지속하면 간기능이  회복불능 상태에 빠져 생명이 위독할수있다는
의료진의 판정을 받고 강제로 병원으로 이송하려는 정문 천막에 합류 농성중인
종교. 시민사회단체. 담당의료진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마지막 꺼져가는
목숨을 담보로 충청북도 이원종 도지사를 만나기 위해
현재 충북도청 이원종 도지사 사무실앞에서 직접 사태해결 촉구
면담 요청 연좌농성중..,


  
  하이닉스,매그나칩 사내하청지회
홈페이지 : http://www.hmsanaenojo.org
연락처 : 하이닉스매그나칩사내하청 오병웅 부지회장 011-469-6585
            전국금속노조대전충북지부 조남덕 사무국장 010-3430-1431
            전국금속노조대전충북지부 성세경 조직부장 010-3046-9780
     
  



     

 
847 상경노숙 투쟁 6일. 장기간 단식중 위독 병원 이송.!!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8 851
속보> 단중중인 박순호 수석부지회장 위독.!!!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7 1025
845 비싼가격으로APT분양은해놓고, 진입로개통은나몰라   권관택 1 2006-01-16 1012
844 혹한의 한파속에 노숙농성 투쟁 4일째.!!!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6 842
843 80년대 인기드라마 '사랑과 야망' 리메이크!!   kairay 1 2006-01-16 1010
842 네티즌도 이해하지 못하는 여성부..여성부 폐지를 대통령 공약으로![1]   펌쟁이 1 2006-01-15 1144
841 서울본사 상경 노숙 농성투쟁 3일째.!!![1]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5 886
840 니 아들 딸이라면...(2)[2]   도우미 1 2006-01-14 1002
839 성특법 되돌아보기.[5]   복학생 2 2006-01-13 1041
838 굶어죽든 얼어서 죽든 이젠 차라리 다 죽여라,!!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3 917
837 <긴급 속보 2> 서울 하이닉스 매그나칩 본사 상경투쟁   하이닉스 매그나칩 1 2006-01-12 920
836 비싼가격으로APT분양해놓고, 진입로개통나몰라   권관택 1 2006-01-12 896
835 <긴급 속보 1> 서울 하이닉스 매그나칩 본사 상경투쟁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2 908
834 계속 늘어가는 정문 앞 천막 농성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2 884
833 명미야 잘 보아라   아줌마 3 2006-01-12 1102

  [1][2][3][4][5][6][7][8] 9 [10]..[65]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과거사 탈피와 국제법상 상호주의로 대북관계에 조응하자 2024/01/11
정부는 일제하 전시기 징용 자료 공개로 적화 총선공작 ... 2023/12/21
거제 징용상 설치안 ‘부결’한 조형물 심의위 판단을 환... 2023/11/30
‘제국의 위안부’ 식민지배 보상 요구는 국제법 위반이... 2023/11/02
유엔 제출 과거사 관련 정부 의견은 합리적, 정부 반대 ... 2023/10/22
[운동단평] 한국 사회에서 점령군이 된 극렬 페미니즘 2023/11/11
가짜뉴스, 종교와 성으로 배타적 민족주의 분노 부른다 2023/04/28
페미니즘과 반일(反日) 관계에 대한 요약 2022/12/08
[페미종언] 페미들의 전성시대 그리고 그 후 2022/06/21
국수주의 광풍 앞에서 바이든이 온다고 해결되나 2022/05/02
 
 
주소 : 서울시 중랑구 상봉2동 84-29
문의 : TEL. (02)435-9042. FAX. (02)435-9043    후원계좌번호 : 우리은행 1002-629-307300 (예금주명 최덕효)
No copyright! Just copyleft.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