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HUMANRIGHTS | COMMUNITY | 한국인권뉴스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HOME > 커뮤니티 > 토론마당
기사제목 기사내용
성매매특별법의
개정 및 폐지에 앞장섭니다.
 
 
 
 


80년대 인기드라마 '사랑과 야망' 리메이크!!
kairay 2006-01-16 11:10:28   1,011
- Download #1 : 세트장_전체사진.jpg (311.1 KB), Download : 17


김수현作 ‘사랑과 야망’ 의 신화가
2006년, 전남 순천 오픈 세트장에서 부활한다!


‘청춘의 덫, 불꽃, 완전한 사랑, 부모님 전상서’ 등 주옥같은 작품들을 탄생시킨 한국 방송 드라마의 역사, 언어의 마술사라 불리는 김수현 작가의 80년대 인기드라마 '사랑과 야망'이 2006년 2월 여러분의 안방을 다시 찾아갑니다.

월, 화, 금, 토, 일 중 3~4일은 순천오픈 세트장에서 촬영할 예정이며 촬영 중에도 일반인의 관람이 가능하오니 많은 관심과 관람 바랍니다.

☯SBS 특별기획 드라마 ‘사랑과 야망’
☯김수현 극본, 곽영범 연출
☯촬영: 2006. 1. 12~드라마 종영시까지
☯방영: 2006. 2. 4~ 2006. 7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 50분(50회/70분)
☯주요인물: 미자(한고은), 태준(조민기), 태수(이훈), 은환(이민영)
☯오픈세트장 위치: 전남 순천시 조례동(군부대 이전부지)






     

 
847 상경노숙 투쟁 6일. 장기간 단식중 위독 병원 이송.!!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8 852
846 속보> 단중중인 박순호 수석부지회장 위독.!!!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7 1026
845 비싼가격으로APT분양은해놓고, 진입로개통은나몰라   권관택 1 2006-01-16 1013
844 혹한의 한파속에 노숙농성 투쟁 4일째.!!!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6 844
80년대 인기드라마 '사랑과 야망' 리메이크!!   kairay 1 2006-01-16 1012
842 네티즌도 이해하지 못하는 여성부..여성부 폐지를 대통령 공약으로![1]   펌쟁이 1 2006-01-15 1146
841 서울본사 상경 노숙 농성투쟁 3일째.!!![1]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5 888
840 니 아들 딸이라면...(2)[2]   도우미 1 2006-01-14 1003
839 성특법 되돌아보기.[5]   복학생 2 2006-01-13 1043
838 굶어죽든 얼어서 죽든 이젠 차라리 다 죽여라,!!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3 919
837 <긴급 속보 2> 서울 하이닉스 매그나칩 본사 상경투쟁   하이닉스 매그나칩 1 2006-01-12 922
836 비싼가격으로APT분양해놓고, 진입로개통나몰라   권관택 1 2006-01-12 901
835 <긴급 속보 1> 서울 하이닉스 매그나칩 본사 상경투쟁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2 909
834 계속 늘어가는 정문 앞 천막 농성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2 888
833 명미야 잘 보아라   아줌마 3 2006-01-12 1105

  [1][2][3][4][5][6][7][8] 9 [10]..[65]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외신, 총선 결과 반일망령 부활 우려.. 안보외교 일관... 2024/04/14
반일표심 노린 종북전술 일본군위안부역사관 건립 막아야 2024/03/20
반일·종북 지식소매상 압도하는 자유·민주 교육이 필요... 2024/03/05
과거사 탈피와 국제법상 상호주의로 대북관계에 조응하자 2024/01/11
정부는 일제하 전시기 징용 자료 공개로 적화 총선공작 ... 2023/12/21
[운동단평] 한국 사회에서 점령군이 된 극렬 페미니즘 2023/11/11
가짜뉴스, 종교와 성으로 배타적 민족주의 분노 부른다 2023/04/28
페미니즘과 반일(反日) 관계에 대한 요약 2022/12/08
[페미종언] 페미들의 전성시대 그리고 그 후 2022/06/21
국수주의 광풍 앞에서 바이든이 온다고 해결되나 2022/05/02
 
 
주소 : 서울시 중랑구 상봉2동 84-29
문의 : TEL. (02)435-9042. FAX. (02)435-9043    후원계좌번호 : 우리은행 1002-629-307300 (예금주명 최덕효)
No copyright! Just copyleft.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