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HUMANRIGHTS | COMMUNITY | 한국인권뉴스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HOME > 커뮤니티 > 토론마당
기사제목 기사내용
성매매특별법의
개정 및 폐지에 앞장섭니다.
 
 
 
 


하이닉스-매그나칩 사태 평화적 해결염원 시민기도회!!!
하이닉스 매그나칩 2006-01-01 14:27:24   883
하이닉스-매그나칩 사태 평화적 해결 염원 시민 기도회,!!!

올해 겨울은 유난히 추운 것 같습니다

강추위와 눈보라를 맞아가며 고생하시고 계시는 조합원 여러분에게 같이
할 수 없는 이곳에서 항상 죄송함 뿐입니다.
이 한겨울 추위에도 희망을 잃지 않고 투쟁을 하시고 가족의 어려움과 아픔을 참아가며
밤으로 생계를 낮으로는 생존권 투쟁을 이 힘든 생활을 이겨가며 고생을 하시는데
제가 할 수 있는 것은 가슴속에 눈물 뿐입니다.

(하이닉스-매그나칩 사내하청지회 신재교 지회장이 옥중 단식투쟁중 보내온서신중)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내하청지회 직장폐쇄 372일, 12월 31일 천막농성 349일째!!
하이닉스-매그나칩 사내하청 투쟁 승리!

이행방안 제시! 직접대화 수락! 촉구,! 청주교도소에서 신재교 지회장 옥중단식
하이닉스-매그나칩 반도체 청주공장 정문앞 지도부2명 단식농성 돌입5일째!!!
천주교 영운동성당 신성국신부님  평화적 대화해결 노숙농성 9일째,!!!


하이닉스 매그나칩 노동자들이 거리로 쫒겨나 천막을 치고 투쟁을 시작한 지 만 1년.

그동안 노동계를 비롯한 시민사회단체는 물론 충북도까지 나서서 대화를 통한 문제해결을 촉구하기에 이르렀음에도
비정규 해고노동자들은 여전히 일터로 돌아가지 못하고 있다.


급기야 박순호 부지회장과 임헌진 사무장이 무기한 단식농성을 시작하고 수감중인 신재교  지회장도
옥중 단식에 들어가는 상황을 맞는 가운데 12월 30일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태,대화를 통한 평화적
문제해결을 염원하는 시민 기도회”가 하이닉스 반도체 정문앞에서 열렸다.  



하이닉스매그나칩 문제 해결을 위한 충북범도민대책위원회’가 주최한 기도회에는 하이닉스매그나칩 사내 하청지회
전 조합원을 비롯한 범도민대책위 회원들이 참가한 가운데 차분하게 진행되었다.

김태종 목사(믿음마당 삶터의 믿음지기)의 사회로 진행된 기도회에서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로 모시는 구성원들은 우리에게 찾아오신
그리스도를 모시고 가야 할곳이 어디인지를 찾아보았습니다.

그리고 일터를 잃고 거리로 쫓겨나 이 혹심한 추위에 떨면서 복직을 위한 힘겨운 씨름을하고 있는 이곳,
하이닉스매그나칩 해고 노동자들이 있는 농성장이야말로 올 해 예수 그리스도가 가장 먼저 찾아오실 곳이라고
판단하여 이렇게 찾아왔습니다.
현장을 보면서농성하는 해고 노동자들의 아픔이 무엇이고,이분들의 바램이 어떤 것인지를 알게 되었습니다.



참혹한 현장이 너무나 가슴아픈데 우리가 이분들께 아무 힘이 되어 드릴수 없다는 사실이 견딜 수없이
안타까워 할말을 잃습니다.



비록 아무 힘이 되지 못하지만 우리는 이 문제가해결될 때까지 기도를 약속드리며
다음과 같이 우리의 입장을 표명합니다.

하나, 일꾼에게 일터가 없다는 것은 비극입니다. 그러므로 회사측은 인도적인 차원에서 즉각
      이들의 전원복직을 결정해야합니다.

둘, 청주의 모든 시민들은 우리의 정겨운 이웃들이 이럴 어려움에 직면해 있음을 외면하지말고 이들의
    아픔에동참하며,따뜻한 인간애로 보듬는 사랑나눔을 보여주어야 합니다.

셋, 농성하는 모든 노동자들은 어떤 경우라도 꿈과 희망을 놓치지 말고 가족과 가정을 위해서 일터를 되찾을 때까지
    모든 노력을 기울여 주시기 바랍니다.

넷 , 충청북도지사는 이 문제를 노사의 중간에 서서 해결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행동하여 주어야합니다.

다섯, 하나님은 오늘부터 늘 이들과 함께 하시면서 노동자들이 건강을 잃지 않고 끝까지 노력할 수 있도록 도와주실 줄 믿습니다.

오늘 이자리에서 해고 노동자와 그들의 가정과 앞날에 성탄의 은총이 함께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각 참가자들은 한결같이 하이닉스 매그나칩 문제의 해결을 위해회사측이 직접 대화를 통한 평화적 해결에 나서라고 촉구했다.

  

범대위는 또 열린우리당 충북도당, 한나라당 충북도당, 민주노동당 충북도당 3개 도당 및 도당 위원장 앞으로 보내는 공개질의서를
발표하기도 했다.


범대위는 공개질의서에서
▲,노사간 ‘대화를 통한 평화적 문제해결’ 방안에 대한 동의 여부
▲,충북도 노사정협의회의 ‘대화를 통한 평화적 문제 해결’ 권고안 이행 촉구에 동의하는 성명서 채택 의향 여부
▲,대화를 통한 평화적 문제 해결’을 위해 각 도당 위원장이 노사 양측을 방문하여 공당으로써 사태 해결을 위한
   책임있는 모습을 보여줄 의향 여부
▲,3당간 또는 제 시민사회 및 유관기관과 초 당파적으로 ‘대화를 통한 평화적 문제 해결’을 위해 동참할 의향에 대하여 근일 중으로
   긍정적인 회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참가자 전원이 30배를 하면서 사태가 조속한 시일내에 평화적으로 해결되길 염원하는 행사를 가진 후 평화적 해결을 상징하는
비둘기를 그려넣은 종이쪽지를 정문에 부착하는 행사를 갖기도 했다.

한편 전국농민회총연맹 충북도연맹 소속 청원군농민회와 음성군농민회는 40kg 쌀 10여포대를 전달하면서 굳건한 연대의 의지를 밝히기도 했다.

시민! 노동형제,자매!!  여러분 !!
저희 하이닉스,매그나칩 투쟁에 연대해주신 동지 여러분들에게 감사 드립니다
동지 여러분들의 연대에 힘을 얻고 더욱 가열차게 싸워나가는 힘이 되는것 같습니다

열심히 싸우겠습니다.    투쟁!  투쟁!  단결투쟁 !!!!!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지지 연대 부탁드립니다  


  
    
    
  하이닉스,매그나칩 사내하청지회
홈페이지 : http://www.hmsanaenojo.org
연락처 : 043-236-5077.사무장(임헌진): 011-1786-7766
  
  




     

 
832 원청자본 정규직 노동자를 구사대로 동원 농성장 침탈.!!!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10 934
831 해넘긴 하이닉스 하청노동 투쟁[펌]   비정규 1 2006-01-08 916
830 명미야 이년아 대답좀 해봐라[3]   아줌마 2 2006-01-09 1348
829 민주노동당은 ‘여성위’ 배제하고 진보적인 성거래 정책 제시하라   민성노련 3 2006-01-08 958
828 결혼합시다라는 드라마도 있네   헤헤 1 2006-01-07 1002
827 명미야 봐라[5]   아줌마 1 2006-01-06 993
826 평화적 해결촉구 종교 지도자 천막농성돌입.!!!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06 879
825 "뭐라고! 영양실조라고!"   비정규 1 2006-01-06 916
824 새해에는~[3]   명미 2 2006-01-05 1035
823 서러운 눈물 이젠 피눈물 되어가다,!!!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1 2006-01-04 823
822 장애인이 얼어 죽는 사회   짱 돌 1 2006-01-04 1110
821 새해에는 정든 일터에서 함께 합시다"   하이닉스매그나칩 1 2006-01-03 843
820 무료 문자메세지 보내시고^^   기독교 1 2006-01-02 1085
819 가슴시리고 슬픈날   하이닉스 매그나칩 1 2006-01-01 921
하이닉스-매그나칩 사태 평화적 해결염원 시민기도회!!!   하이닉스 매그나칩 1 2006-01-01 884

  [1][2][3][4][5][6][7][8][9] 10 ..[65]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외신, 총선 결과 반일망령 부활 우려.. 안보외교 일관... 2024/04/14
반일표심 노린 종북전술 일본군위안부역사관 건립 막아야 2024/03/20
반일·종북 지식소매상 압도하는 자유·민주 교육이 필요... 2024/03/05
과거사 탈피와 국제법상 상호주의로 대북관계에 조응하자 2024/01/11
정부는 일제하 전시기 징용 자료 공개로 적화 총선공작 ... 2023/12/21
[운동단평] 한국 사회에서 점령군이 된 극렬 페미니즘 2023/11/11
가짜뉴스, 종교와 성으로 배타적 민족주의 분노 부른다 2023/04/28
페미니즘과 반일(反日) 관계에 대한 요약 2022/12/08
[페미종언] 페미들의 전성시대 그리고 그 후 2022/06/21
국수주의 광풍 앞에서 바이든이 온다고 해결되나 2022/05/02
 
 
주소 : 서울시 중랑구 상봉2동 84-29
문의 : TEL. (02)435-9042. FAX. (02)435-9043    후원계좌번호 : 우리은행 1002-629-307300 (예금주명 최덕효)
No copyright! Just copyleft.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